오늘은 12월01일

.

홈 > 나눔마당 > 나눔게시판

 

나는 행복합니다. - 故 배영희 엘리사벳

1 세바스티아노 0 3,180


나는 행복합니다. - 배영희 엘리사벳

아무것도 가진 것 없고

아무것도 아는 것 없고

건강조차도 없는 작은 몸이지만

나는 행복합니다.

세상의 지울 수 없는 죄악

피해 갈 수 있도록 이 몸 묶어 주시고

외롭지 않도록 당신 느낌 주시니

 

말할 수 있고

들을 수 있고

생각할 수 있는

세가지 남은 것은

天上을 위해서만 쓰여 질 것입니다.

 

그래도 소담스레 웃을 수 있는 여유는

그런 사랑이 쓰여진 때문입니다.

 

나는 행복합니다.

나는 행복합니다.

 

나는 음성 꽃동네 간호사로 근무 하면서도 이 분을 이야기를 들었지만 별로 관심을 가지지 않았습니다.그리고 인천에 재활병원에 입원하고 있을 때 한 천주교 자매 분이 내가 음성 꽃동네 근무 했다니까 잠깐 배영희 엘리사벳 이야기를 해 줘서 인터넷으로 검색해 배영희 엘리사벳을 찾게 되었고 깊은 감동을 받았다. 과연 인간에게 행복이란 무엇인가란 의문을 나에게 준다. 온 몸을 남의 도움이 없이는 움직일 수는 없고 거의 누워서만 사는 그녀에게 행복합니다말이 나오게 만든 하느님의 힘이 얼마나 크고 거룩한가를 알게 해준다. 그녀의 시는 하느님의 뜻이 그녀의 통해 완성한 것이다. 세상에서 가장 작은 부분이 가장 큰 것을 알게 해 준다. 우리나라 최대갑부 이재용 부회장은 지금은 왜 불행할까...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 네이버로 보내기
  • 텀블러로 보내기
  • 핀터레스트로 보내기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홈페이지 아이콘 등록~ M 홈피제작자 2016-09-05 20:45 3277
메인화면 활용 Tip M 홈피제작자 2016-04-04 20:04 4604
글쓰기 방법 Tip 댓글2 M 홈피제작자 2016-04-01 09:46 5054
나눔게시판 이용안내 댓글12 M 홈피제작자 2016-03-26 08:54 5214
36 [ 청와대 청원글 ] 동의 부탁드립니다 . . 댓글1 1 김준그레고리오 2020-11-03 02:29 93
35 가톨릭에선 힘없고 가난한자를 도우라고 하는데 1 아르테미오 2020-08-18 02:56 420
34 축복받은 성물, 버려도 괜찮나요? M 본당사무실 2020-03-08 15:04 1090
33 평화반세례성사 댓글1 1 1004베로 2019-07-29 07:45 1244
32 지금 서울 명동성당앞에서 일어나고있는 일입니다. 1 없습니다 2019-03-20 21:25 2033
31 가톨릭 영어기도서 1 전미카 2019-03-18 21:57 2004
30 [ 한 사람의 생명 ] 댓글1 1 김준그레고리오 2018-12-16 03:19 1671
29 나의 십자가 1 세바스티아노 2018-10-19 09:42 1785
28 믿음 이란 1 세바스티아노 2018-07-05 03:47 1948
27 절두산 순교성지에서 성인 순교자님 만나고 와서... 1 세바스티아노 2017-12-01 21:21 2321
26 엔도슈사쿠 침묵 1 이정순안젤라 2017-11-07 22:24 2447
열람중 나는 행복합니다. - 故 배영희 엘리사벳 1 세바스티아노 2017-10-20 21:12 3181
24 마태 25장의 슬기로운 다섯 처녀와 같이 늘 깨어 있을때 입니다! 댓글1 1 안토니오peal 2017-10-05 07:52 2301
23 행복한 삶(2) 1 기철요한 2017-09-26 21:52 2231
22 영성체 자세와 요령 댓글1 M 본당사무실 2017-07-07 19:50 2868
21 축복의 의미 댓글1 M 본당사무실 2017-06-09 18:41 2796